'작업치료/논문&저널'에 해당되는 글 33

  1. 2018.01.09 A therapeutic maneuver for oropharyngeal dysphagia in patien ts with parkinson’s disease
  2. 2017.12.17 Improvement After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Recovery of Normal Motor Control or Task-Specific Conpensation
  3. 2017.12.16 Motor imagery training in patients with chronic neglect: A pilot study
  4. 2017.12.14 The Influence of Sour Taste on Dysphagia in Brain Injury: Blind Study
  5. 2017.12.13 The use of augmented auditory feedback to improve arm reaching in stroke: a case series
  6. 2017.12.13 Effect of shoulder girdle strengthening on trunk alignment in patients with stroke
  7. 2017.10.17 Predicting Recovery of Voluntary Upper Extremity Movement in Subacute Stroke Patients with Severe Upper Extremity Paresis
  8. 2017.10.11 Validity of the Cognitive Behavioral Driver’s Inventory in Predicting Driving Outcome
  9. 2017.10.07 Effect of Global Posture Reeducation and of Static Stretching on Pain, Range of Motion, and Quality of Life in Women with Chronic Neck Pain: A Randomized Clinical Trial
  10. 2017.10.06 Comparison of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and Bilateral Treatment of Equal Intensity in People With Chronic Upper-Extremity Dysfunction After Cerebrovascular Accident

A therapeutic maneuver for oropharyngeal dysphagia in patien ts with parkins on’s disease


 

 

ABSTRACT

OBJECTIVE:

This study investigates resources to provide better conditions for oropharyngeal swallowing for improvement in the quality of life of Parkinson’s disease patients.


METHOD:

Three men and one woman with an average age of 70.25 years had been afflicted with Parkinson’s disease for an average of 9.25 years. The patients were submitted to a rehabilitation program for oropharyngeal dysphagia after a clinical evaluation of swallowing. The rehabilitation program consisted of daily sessions for two consecutive weeks during which a biofeedback resource adapted especially for this study was used. The patients were then reevaluated for swallowing ability at follow-up.

 

RESULTS:

The patients presenting difficulties with swallowing water displayed no such problems after rehabilitation. Only one patient exhibited slow oral transit of food and other discrete oropharyngeal food remnants when swallowing a biscuit. The sample variance was used to analyze the pressure measurements, demonstrating a numerical similarity of the results obtained with the swallowing of saliva or of biscuits (VAR = 4.41). A statistical difference was observed between the swallowing of saliva and biscuits, showing a significant pressure increase at the end of the rehabilitation program (p < 0.001).


CONCLUSION:

The effortful swallow maneuver reinforced by using biofeedback appears to be a therapeutic resource in the rehabilitation of oropharyngeal dysphagia in Parkinson’s disease patients.


 

파킨슨 환자의 구강인두 연하장애에 대한 치료 책략


목표

현재 연구는 PD환자의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oropharyngeal 삼킴을 위한 더 나은 조건을 제공하기 위해 조사되었다.


연구방법

평균 수명이 70.25세인 남성과 한명의 여성이 파킨슨 병에 걸린 지 평균 9.25년이 되었다. 환자는 삼킴에 대한 임상 평가를 거쳐 구강인두장애를 위한 재활 치료 프로그램에 제출되었다. 재활 프로그램은 특히 이 연구를 위해 특별히 개조된 biofeedback 장치가 사용되는 2주간의 세션으로 구성되었다. 그 후 환자들은 후속 조치를 수행하는 능력에 대해 재평가를 받았다.




 

biofeedback 장치biofeedback 장치

 

     biofeedback 장치


연구결과

물을 삼키는 것으로 어려움을 겪는 환자들은 재활 치료 후 그러한 문제점을 드러내지 않았다. 한명의 환자는 여전히 음식의 구강 전송에 느림을 보여주었으나  결과적으로 구강인두에 적은양의 음식 잔여물이 있었다. 표본 분산을 사용하여 압력 측정을 분석하여 타액이나 비스킷을 삼킨 결과 결과의 수치 상 유사성을 입증했다. 타액과 삼키기 사이에 통계적으로 차이가 있었고, 재활 프로그램이 끝날 때 상당한 압력 증가를 보였다.



결론

biofeedback의 사용과 강화된 effortful swallow maneuver은 PD환자의 oropharyngeal dysphagia의 재활에 있어 치료적 자료라고 보여진다.


                                                 




Improvement After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Recovery of Normal Motor Control or Task-Specific Compensation








ABSTRACT

Background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CIMT) has proven effective in increasing functional use of the affected arm in patients with chronic stroke.

The mechanism of CIMT is not well understood. 


Objective

To demonstrate, in a proofof- concept study, the feasibility of using kinematic measures in conjunction with clinical outcome measures to better understand the mechanism of recovery in chronic stroke patients with mild to moderate motor impairments who undergo CIMT.


Methods

A total of 10 patients with chronic stroke were enrolled in a modified CIMT protocol over 2 weeks. Treatment response was assessed with the Action Research Arm Test (ARAT), the Upper Extremity Fugl-Meyer score (FM-UE), and kinematic analysis of visually guided arm and wrist movements. All assessments were performed twice before the therapeutic intervention and once afterward. 


Results

There was a clinically meaningful improvement in ARAT from the second pre-CIMT session to the post-CIMT session compared with the change between the 2 pre-CIMT sessions. In contrast, FM-UE and kinematic measures showed no meaningful improvements. 


Conclusions

Functional improvement in the affected arm after CIMT in patients with chronic stroke appears to be mediated through compensatory strategies rather than a decrease in impairment or return to more normal motor control. We suggest that future large-scale studies of new interventions for neurorehabilitation track performance using kinematic analyses as well as clinical scales.






구속 유도 운동 치료 후 개선 : 정상적인 모터 제어 또는 특정 작업 복구

배경

CIMT는 만성 뇌졸중 환자에서 영향을 받는 팔의 기능적 사용을 증가시키는 데 효과적이라는 것이 입증되었습니다. CIMT의 메커니즘은 잘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


목표

설명하기 위해,증명 개념 연구에서, CIMT를받는 경미한 정도의 운동 장애가있는 만성 뇌졸중 환자의 회복 기전을 더 잘 이해하기 위해 임상 결과 측정과 함께기구 학적 측정을 사용하는 것이 타당합니다.



행동 양식

만성 뇌졸중 환자 10 명은 2 주 동안 수정 된 CIMT 프로토콜에 등록되었습니다. 치료 반응은 ARAT (Action Research Arm Test)로 평가되었으며, Upper Extremity Fugl-Meyer score (FM-UE), 시각적으로 유도 된 팔과 손목 움직임의기구 학적 분석. 모든 평가는 치료 중재 전에 두 번 수행되었고 이후에는 한번 수행되었습니다.


결과

2 차 CIMT 이전 세션과 2 차 CIMT 세션 간의 변화와 비교하여 ARAT가 두 번째 사전 CIMT 세션에서 CIMT 세션까지 임상 적으로 의미있는 개선을 보였습니다. 대조적으로, FM-UE 및기구 학적 측정은 의미있는 개선을 나타내지 않습니다.


결론

만성 뇌졸중을 앓고있는 환자에서 CIMT 후 손상된 혈관의 기능적 개선은 손상의 감소 또는 보다 정상적인 운동 조절로의 복귀보다는 보상 전략을 통해 매개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우리는 신경 재활을위한 새로운 개입에 대한 앞으로의 대규모 연구가기구 학적 분석과 임상 적 척도를 사용하여 성과를 추적 할 것을 제안합니다.






Motor imagery training in patients with chronic neglect: A pilot study





motor imagery training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ABSTRACT

INTRODUCTION

Only few studies have investigated the effects of motor imagery training (MIT) on neglect symptoms.


OBJECTIVE

To investigate the imagery ability of patients with visuospatial neglect and the behavioral effects of MIT on neglect symptoms.


METHODS

In an intense four-week course 10 patients with chronic visuospatial neglect symptoms resulting from righthemisphere lesions practiced MIT by mentally envisaging positions and movements of the contralesional upper limb. Visual and kinesthetic MIT abilities as well as neglect-related disability were evaluated prior to and following therapy. Neglect symptoms were as well assessed at three-month follow-up.


RESULTS

Results suggest that (i) the ability to perform motor imagery is principally retained in patients with neglect and even patients that are seemingly incapable of motor imagery are able to relearn imagined activation via an individualized training approach. Furthermore, imagined activation of the left arm (ii) significantly reduces the severity of neglect in exploration, (iii) enhances temporal and spatial orientation, and (iiii) significantly Improves the kinesthetic motor-imagery capacity and ability. These improvements were stable over a three-month period, indicating long-term training effects.

CONCLUSION

Our data suggest that active kinesthetic-motor imagery is a feasible and effective training method for patients suffering from chronic visuospatial neglect symptoms.




만성적 방치 환자의 운동 영상 훈련 : 예비 연구


소개

방치 증상에 대한 모터 이미지 훈련 (MIT)의 효과를 조사한 연구는 거의 없습니다.

목표

시공간 방치가있는 환자의 영상 능력과 방치 증상에 대한 MIT의 행동 효과를 조사합니다.

연구 방법

강렬한 4 주 과정에서 만성 시력 상실 무시 무시한 증상을 보인 환자 10 명은 반대편 상지의 위치 및 움직임을 정신적으로 예상하여 MIT를 실시했습니다. 무시 무시 관련 장애뿐만 아니라 시각 및 운동 감각 MIT 능력은 치료 전후에 평가되었습니다. 방치 증상은 3 개월 추적 관찰에서도 잘 평가되었습니다.

결과

결과는 (i) 모터 이미지를 수행 할 수있는 능력은 주로 방치 된 환자에게 유지되며, 심지어 겉보기에는 운동 능력이없는 환자조차도 개별화 된 교육 접근법을 통해 상상 된 활성화를 다시 학습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왼쪽 팔의 상상 된 활성화 (ii)는 탐사시 무시의 심각성을 크게 줄이고, (iii) 시간 및 공간 방향을 향상 시키며, (iiii) 운동 감각 운동 능력 및 능력을 크게 향상시킵니다. 이러한 개선은 장기간의 훈련 효과를 나타내는 3 개월 동안 안정적이었습니다.

결론

우리의 데이터는 적극적인 운동 감각 운동 영상이 만성 시각 장애 방치 증상을 앓고있는 환자에게 적합하고 효과적인 훈련 방법임을 시사합니다.



 

The Influence of Sour Taste on Dysphagia
in Brain Injury: Blind Study

 


  

 

  

ABSTRACT

Objective

To verify the influence of sour taste on swallowing and the presence of reflex cough when sour material was swallowed in patients with dysphagia secondary to brain injury.


Method

Fifty dysphagic brain injury patients who underwent videofluoroscopic swallowing study (VFSS) were recruited. The patients who had shown severe aspiration at 2 ml of liquid were excluded. The dysphagic patients were given 5 ml each of a sour tasting liquid (SOUR) and a thin liquid barium (LIQUID) in random order. An expert analyzed the result of VFSS by reviewing recorded videotapes. Analysis components consisted of the Penetration-Aspiration-Scale (PAS) score, oral transit time (OTT), pharyngeal transit time (PTT), pharyngeal delay time (PDT) and the reflex cough presence.


Results

The PAS score for SOUR was significantly lower than the one for LIQUID (p=0.03). The mean OTT for SOUR was significantly shortened compared to that for LIQUID (p=0.03). 


Conclusion

The sour taste could enhance sensorimotor feedback in the oropharynx, thus lowering the chances of penetration-aspiration caused by shortening of the oropharyngeal passage times.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presence of reflex cough produced between LIQUID and SOUR.

 

 


뇌 손상에서의 연하 장애에 대한 신맛의 영향 : 블라인드 연구


배경

뇌 손상에 이어 연하 장애가 있는 환자에서 산성 물질을 삼킨 경우, 삼키기에 대한 신맛의 영향과 기침반사의 유무를 확인한다.


방법

videofluoscopic swallowing study (VFSS)를 시행 한 50 명의 뇌 손상 환자를 모집 하였다. 2ml의 액체에서 심한 흡인을 보인 환자는 제외되었다. 연하 장애 환자에게는 사르시 팅 액 (SOUR)과 액체 바륨 (LIQUID)을 무작위로 5 ㎖ 씩 투여 받았다. 전문가는 녹화 된 비디오 테이프를 검토하여 VFSS 결과를 분석했다. 분석 요소는 PAS (Penetration-Aspiration-Scale) 점수, oral transit time(OTT), pharyngeal delay time (PTT), pharyngeal delay time (PDT) 및 기침반사 유무로 구성된다.


결과

SOUR에 대한 PAS 점수는 LIQUID에 대한 PAS 점수보다 유의하게 낮았다 (p = 0.03). SOUR에 대한 평균 OTT는 LIQUID에 비해 유의하게 단축되었다 (p = 0.03). SOT에서 평균 PTT와 PDT는 통계적으로 유의하지 않았지만 (p = 0.26, p = 0.32) SOUR에서 단축되었다. 반사 기침의 유무와 관련하여 SOUR와 LIQUID 사이에는 유의 한 차이가 없었다 (p = 1.00).


결론

신맛은 구강 인두의 감각 운동 피드백을 향상시켜 구인두 통과 시간의 단축으로 인해 침투 - 흡인(기도로 음식물이 들어가는 것) 가능성을 낮출 수 있다. LIQUID와 SOUR 사이에서 생성 된 기침반사의 존재에는 유의 한 차이가 없었다.





The use of augmented auditory feedback to improve arm reaching in stroke: a case series






ABSTRACT

Purpose

After practice, augmented feedback is the most important factor that facilitates motor learning. We assess the potential effectiveness of two types of augmented auditory feedback on the re-learning of arm reaching in individuals with stroke: (a) real-time knowledge of performance (KP) feedback and (b) rhythmic cueing in the form of knowledge of results (KR) feedback.


Method

Five participants with stroke underwent short-term practice, reaching with their affected arm with KP, KR and no feedback, on separate days. 

We assessed range of motion of the upper extremity (shoulder, elbow) and trunk, mean error and variability of the performed trajectory, and movement time, before and after training. 


Results

All participants benefitted from practice with feedback, though the effects varied across participants and feedback type. In three participants, KP feedback increased elbow extension and reduced compensatory trunk flexion. In four participants, KR feedback reduced movement time taken to perform the reach. Of note, one participant benefitted mostly from KP feedback, which increased shoulder flexion and elbow extension, and decreased compensatory trunk flexion and mean error.


Conclusions

Within day practice with augmented auditory feedback improves reaching in individuals with stroke. This warrants further investigation with longer practice periods in a larger sample size.



뇌졸중에 이르는 팔 개선을위한 증강 된 청각 피드백 사용 : 사례형

목적

연습 후에, 증강 된 피드백은 운동 학습을 촉진시키는 가장 중요한 요소입니다. 뇌졸중을 가진 사람에게 도달하는 팔의 재 학습에 대한 두 가지 유형의 증강 된 청각 피드백의 잠재적 인 효과를 평가합니다 : (a) 수행 (KP) 피드백의 실시간 지식 및 (b) 지식의 형태로 리듬 cueing 결과 (KR) 피드백.


방법

뇌졸중 5 명이 단기간의 연습을 받았고 영향을받은 팔을 KP, KR로 피드백했으며 별도의 날에는 피드백을받지 못했습니다. 훈련 전후의 상지 (어깨, 팔꿈치)와 몸통의 운동 범위, 수행 된 궤적의 평균 오차와 변동성, 운동 시간을 평가 하였다.


결과

모든 참여자는 참여자와 피드백 유형에 따라 효과가 다양했지만 피드백으로 연습함으로써 이익을 얻었습니다. 3 명의 참가자에서 KP 피드백은 팔꿈치 확장을 증가시키고 보상적인 트렁크 굴곡을 감소시켰다. 참가자 4 명은 KR 피드백을 통해 도달 시간을 줄였습니다. 주목할 것은, 한 참가자는 주로 어깨 굴곡과 팔꿈치 확장을 증가시키고 보상 트렁크 굴곡 및 평균 오차를 감소시키는 KP 피드백으로부터 이익을 얻었습니다.


결론

증강 된 청각 피드백을 통해 하루 동안 연습을하면 발작을 가진 사람에게 도달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더 큰 표본 크기에서 더 긴 연습 기간으로 더 많은 조사를해야합니다.





Abstract

Purpose 

This study investigated the effect of shoulder girdle strengthening, particularly the scapular muscles, on poststroke trunk alignment. 


Subjects and Methods

The study involved 30 patients with residual hemiparesis following cerebrovascular stroke. Patient assessment included measuring shoulder muscle peak torque, scapular muscles peak force, spinal lateral deviation angle, and motor functional performance. Patients were randomly allocated either to the control group or the study group and received an 18-session strengthening program including active resisted exercises for shoulder abductors and external rotators in addition to trunk control exercises. The study group received additional strengthening exercises for the scapular muscles. 


Results

The two groups showed significant improvement in strength of all shoulder and scapular muscles, with higher improvement in the study group. Similarly, the lateral spinal deviation angles significantly improved in both groups, with significantly higher improvement in the study group. Transfer activity, sitting balance, upper limb functions, and hand movements significantly improved in the two groups, with higher improvement in the latter two functions in the study group. 


Conclusion 

Strengthening of shoulder girdle muscles, particularly scapular muscles, can significantly contribute to improving the postural alignment of the trunk in patients with post-stroke hemiparesis.






뇌졸중 환자의 어깨 띠 강화가 몸통 정렬에 미치는 영향



목적

이 연구는 사후 트렁크 정렬에 대한 어깨 띠 강화, 특히 견갑골 근육의 영향을 조사했습니다.


대상 및 방법

이 연구에는 뇌 혈관성 뇌졸중으로 인한 잔여 편 마비 환자 30 명이 포함되었습니다. 환자의 평가에는 어깨 근육 최고 토크, 어깨 근육 근력, 척추 횡 편각, 운동 기능 평가가 포함됩니다. 환자는 무작위로 대조군 또는 연구반 중 한 곳에 배정 받았고 트렁크 통제 연습 이외에 어깨 도둑과 외부 회 전자에 대한 적극적인 저항 운동을 포함한 18세션 강화 프로그램을 받았습니다. 스터디 그룹은 견갑골 근육을위한 추가적인 강화 운동을 받았다.


결과

두 그룹은 모든 어깨와 견갑골 근력의 유의 한 향상을 보였으며, 연구 그룹에서는 더 높은 향상을 보였다. 유사하게, 측면 척추 편위 각은 두 군에서 유의하게 향상되었으며, 연구 군에서 유의하게 더 높은 향상을 보였다. 양군에서 전이 활동, 착석 균형, 상지 기능 및 손 움직임이 유의하게 향상되었고, 연구반에서 후반 두 가지 기능이 향상되었다.


결론

어깨 거들 근육, 특히 견갑골 근육의 강화는 뇌졸중 후 편 마비 환자에서 체간의 자세를 개선하는데 크게 기여할 수 있다.







Predicting Recovery of Voluntary Upper Extremity Movement in Subacute Stroke Patients with Severe Upper Extremity Paresis










Background and Objective

Prediction of voluntary upper extremity (UE) movement recovery is largely unknown in patients with little voluntary UE movement at admission. 

The present study aimed to investigate

(1) the extent and variation of voluntary UE movement recovery, and 

(2) the best predictive model of the recovery of voluntary UE movement by clinical variables in patients with severe UE paresis.


Design

Prospective cohort study.


Methods

140 (out of 590) stroke patients with severe UE paresis completed all assessments. Voluntary UE movement was assessed using the UE subscale of the Stroke Rehabilitation Assessment of Movement (STREAM-UE). Two outcome measures, STREAM-UE scores at

discharge (DCSTREAM-UE) and changes between admission and discharge (ΔSTREAM-UE),

were investigated to represent the final states and improvement of the recovery of voluntary UE movement. Stepwise regression analyses were used to investigate 19 clinical variables and to find the best predictive models of the two outcome measures.


Results

The participants showed wide variation in both DCSTREAM-UE and ΔSTREAM-UE. 3.6% of the participants almost fully recovered at discharge (DCSTREAM-UE > 15). A large improvement (ΔSTREAM-UE >= 10) occurred in 16.4%of the participants, while 32.9% of the participants did not have any improvement. The four predictors for the DCSTREAM-UE (R2 = 35.0%) were ‘baseline STREAM-UE score’, ‘hemorrhagic stroke’, ‘baseline National Institutes of Health Stroke Scale (NIHSS) score’, and ‘cortical lesion excluding primary motor cortex’. The three predictors for the ΔSTREAM-UE (R2 = 22.0%) were ‘hemorrhagic stroke’, ‘baseline NIHSS score’, and ‘cortical lesion excluding primary motor cortex’.


Conclusions

Recovery of voluntary UE movement varied widely in patients with severe UE paresis after stroke. The predictive power of clinical variables was poor. Both results indicate the complex nature of voluntary UE movement recovery in patients with severe UE paresis after stroke.






심한 상반부 마비를 가진 아급성 뇌졸중 환자에서 자발적인 상지 운동 회복 예측


배경 및 목적

입원시에 자발적인 UE 운동이 거의없는 환자에서 자발적 상지 운동 회복 예측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본 연구는

(1) 자발적인 UE 운동 회복의 범위와 변화, 그리고

(2) 심한 우울증 환자에서 임상 변수에 의한 자발적인 UE 운동 회복의 가장 좋은 예측 모델.


디자인

예상 집단 연구


행동 양식

심각한 UE 마비가있는 140 명 (590 명 중)의 뇌졸중 환자가 모든 평가를 완료했습니다. 자발적 UE 운동은 뇌졸중 재활 평가 평가 (STREAM-UE)의 UE 하위 등급을 사용하여 평가되었습니다. 2 가지 결과 척도 인 STREAM-UE 점수 방전 (DCSTREAM-UE) 및 입 / 출력 간의 변화 (ΔSTREAM-UE), 마지막 상태와 자발적인 UE 운동의 회복의 개선을 나타내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단계별 회귀 분석을 사용하여 19 개의 임상 변수를 조사하고 두 결과 측정의 가장 좋은 예측 모델을 찾았습니다.


결과

참가자들은 DCSTREAM-UE와 ΔSTREAM-UE 모두에서 폭 넓은 편차를 보였다.  참가자 중 3.6 %가 방전시 거의 완전히 회복되었습니다 (DCSTREAM-UE> 15).  참여자의 16.4 %에서 큰 개선 (ΔSTREAM-UE> = 10)이 발생했지만 참가자의 32.9 %는 개선되지 않았습니다. DCSTREAM-UE (R2 = 35.0 %)의 4 가지 예측 인자는 '기본 스트레스 -UE 점수', '출혈성 뇌졸중', '국립 뇌졸중 척도 (NIHSS) 점수 기준'및 '일차 운동 피질을 제외한 대뇌 피질의 병변 '. ΔSTREAM-UE (R2 = 22.0 %)에 대한 세 가지 예측 인자는 '출혈성 뇌졸중', '기본 NIHSS 점수'및 '일차 운동 피질을 제외한 대뇌 피질의 병변'이었다.


결론

뇌졸중 후 심한 우심실 부전 마비 환자에서 자발적인 UE 운동 회복이 광범위하게 나타났다. 임상 변수의 예측력이 떨어졌습니다. 두 결과 모두 뇌졸중 후 심한 우울증 환자에서 자발적인 UE 운동 회복의 복잡한 특성을 나타냅니다.






Validity of the Cognitive Behavioral Driver’s Inventory in Predicting Driving Outcome










ABSTRACT

OBJECTIVE

This study seeks to (a) compare Cognitive Behavioral Driver's Inventory (CBDI) scores for clients who passed and failed a driving evaluation and for diagnostic groups (left cerebrovascular accident [CVA], right CVA, traumatic brain injury [TBI], and cognitive decline); (b) determine sensitivity, specificity, and positive and negative predictive values of the CBDI; (c) compare validity of the CBDI with other tools; and (d) identify factors associated with outcome.


PARTICIPANTS

This historical cohort study included clients with neurological conditions who completed a driving evaluation.


MEASURES

CBDI, Motor-Free Visual Perception Test (MVPT), Bells test, and driving results were extracted from the charts.


RESULTS

Mean CBDI (p <0.0001) and MVPT (p <0.0001) scores were significantly worse for those failing compared to passing the driving evaluation. Sensitivity of the CBDI was 62%, specificity was 81%, positive predictive values were 73%, and negative predictive values were 71%. Results vary according to diagnostic Group.


CONCLUSIONS

The CBDI is not enough predictive of outcome to replace a driving evaluation, and is predictive only for clients with R-CVA and TBI. Evaluation of driving should vary according to diagnosis.








운전재활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운전 결과 예측에서의 인지행동적 운전자 재고의 타당성



목표

이 연구는 

(a) 운전 평가를 통과하고 진단 그룹 (좌측 뇌 혈관 사고 (CVA), 우측 CVA, 외상성 뇌 손상 [TBI]) 및인지 쇠퇴를 통과 한 고객을위한인지 행동 행동 지표 (CBDI) ); (b) CBDI의 민감도, 특이도, 양성 예측도 및 음성 예측도를 결정한다; 

(c) 다른 도구와 CBDI의 유효성을 비교한다. 

(d) 결과와 관련된 요인을 확인한다.


참여조건

이 역사 코호트 연구에는 운전 평가를 완료 한 신경 학적 조건을 가진 고객이 포함되었습니다.


대책

CBDI, MVPT (Motor-Free Visual Perception Test), Bells 테스트 및 운전 결과가 차트에서 추출되었습니다.


결과

평균 CBDI (p <0.0001)와 MVPT (p <0.0001) 점수는 운전 평가를 통과하는 것에 비해 실패한 사람들에 대해 유의하게 더 나빴다. 감수성은 62 %, 특이도는 81 %, 양성 예측도는 73 %, 음성 예측도는 71 %였다. 결과는 진단 그룹에 따라 다릅니다.


결론

CBDI는 주행 평가를 대체하기위한 결과를 예측하기에는 충분하지 않으며 R-CVA 및 TBI를 가진 고객에게만 예측할 수 있습니다. 운전 평가는 진단에 따라 달라집니다.





Effect of Global Posture Reeducation and of Static Stretching on Pain, Range of Motion, and Quality of Life in Women with Chronic Neck Pain: A Randomized Clinical Trial






Abstract

PURPOSE

Compare the effect of conventional static stretching and muscle chain stretching, as proposed by the global posture reeducation method, in the manual therapy of patients with chronic neck pain.


METHODS

Thirty-three female patients aged 35 to 60 years old, 31 of whom completed the program, were randomly divided into two groups: The global posture reeducation group (n=15) performed muscle chain stretching, while the conventional stretching group (n=16) performed conventional static muscle stretching. Both groups also underwent manual therapy. Patients were evaluated before and after treatment and at a six-week follow-up appointment and tested for pain intensity (by means of visual analog scale), range of motion (by goniometry), and health-related quality of life (by the SF-36 questionnaire). The treatment program consisted of two 1-hour individual sessions per week for six weeks. Data were statistically analyzed at a significance level of p<0.05.


RESULTS

Significant pain relief and range of motion improvement were observed after treatment in both groups, with a slight reduction at follow-up time. Quality of life also improved after treatment, except for the global posture reeducation group in one domain; at follow-up, there was improvement in all domains, except that both groups reported increased pain.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groups


CONCLUSION

Conventional stretching and muscle chain stretching in association with manual therapy were equally effective in reducing pain and improving the range of motion and quality of life of female patients with chronic neck pain, both immediately after treatment and at a six-week follow-up, suggesting that stretching exercises should be prescribed to chronic neck pain patients.





논문초록번역


목적

만성적인 목 통증 환자의 수작업 치료에서, 전반적 자세 교정 방법에 의해 제안 된 바와 같이, 전통적인 정적인 스트레칭과 근육의 연쇄적인 스트레칭의 효과를 비교


연구방법

35 세에서 60 세 사이의 여성 환자 33 명중 31명이 프로그램을 마친 여성이 두 그룹으로 나뉘었다 :   전신 자세 교정 그룹 (n = 15)은 근육 사슬 스트레칭을 수행하는 반면, 전통적인 스트레칭 그룹 (n = 16)은 전통적인 정적 근육 스트레칭을 수행했습니다. 두 그룹 모두 수치료를 받았다. 환자들은 치료 전과 치료 후 6 주간의 검사를 통해  VAS(시각적 아날로그 스케일), ROM (goniometry) 및 건강 관련 삶의질 (SF –36 설문지)을 평가 받았다. 치료 프로그램은 6 주 동안 1 주일에 2 시간의 개별 세션으로 구성되었습니다. 데이터는 p <0.05의 유의 수준에서 통계적으로 분석되었다.


결과

두 그룹에서 치료 후 상당한 통증 완화 및 운동 개선의 범위가 관찰되었으며 후에는 약간의 감소가 있었다. 한 영역의 전반적 자세 교정 그룹을 제외하고 치료 후 삶의 질도 향상되었다. 사후에는 두 군 모두 통증이 증가한 것을 제외하고는 모든 영역에서 개선이 있었다. 그룹간에 유의 한 차이는 없었다


결론

수부치료와 관련하여 기존의 스트레칭과 근육 사슬 스트레칭은 치료 직후와 6 주간의 사후 관찰에서 만성 경부 통증이있는 여성 환자의 통증을 줄이고 운동 범위와 삶의 질을 향상 시키는데 똑같이 효과적이었다. 만성 목 통증 환자에게 스트레칭 운동을 처방해야 합니다.











Comparison of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and Bilateral Treatment of Equal Intensity in People With Chronic Upper-Extremity Dysfunction After Cerebrovascular Accident






Abstract

OBJECTIVE

We compared the effectiveness of constraint-induced movement therapy (CIMT) with bilateral treatment of equal intensity for chronic upper-extremity (UE) dysfunction caused by cerebrovascular accident (CVA).

DESIGN 

We conducted a 2-group, randomized intervention trial with stratification by severity of UE dysfunction. Twelve community-dwelling adults were provided with 6 hr of occupational therapy for 10 days plus additional home practice. Six participants wore a mitt on the unimpaired UE, and 6 participants were intrusively and repetitively cued to use both UEs. The Wolf Motor Function Test (WMFT) and the Canadian Occupational Performance Measure (COPM) were administered before and after treatment and at 6-mo follow-up.

RESULTS

Significant improvements were found in WMFT and COPM scores across time in both groups. No significant between-group differences were found on the WMFT.

CONCLUSION

High-intensity occupational therapy using a CIMT or a bilateral approach can improve UE function in people with chronic UE dysfunction after CVA. Treatment intensity rather than restraint may be the critical therapeutic factor.





논문초록번역


목표

우리는 뇌 혈관 사고 (CVA)로 인한 만성 상지 (UE) 기능 장애에 대한 구속 유도 운동 요법 (CIMT)과 동등한 강도의 양자 치료의 효과를 비교했다.


연구방법

우리는 UE 기능 장애의 중증도에 따라 계층화 된 2개 그룹의 무작위 중재 임상 시험을 실시했습니다. 12 명의 지역 사회 거주 성인에게 10 시간 동안 6 시간의 작업 치료와 함께 추가 가정 치료가 제공되었습니다. 6 명의 참가자가 손상되지 않은 UE에 미트를 착용하고 6 명의 참가자가 양쪽 UE 모두에게 사용하기 위해 침입 및 반복적으로 신호를 보냈습니다. WMF (Wolf Motor Function Test)와 COPD (Canadian Occupational Performance Measure)는 치료 전과 치료 후 6 개월 추적 관찰 기간 동안 시행되었다.


결과

두 그룹 모두 WMFT와 COPM 점수에서 상당한 향상이 있었다. 그룹 간 차이는 WMFT에서 발견되지 않았다.


결론

CIMT 또는 양측 접근법을 사용하는 고강도 작업 치료는 CVA 이후 만성적인 UE 장애가 있는 환자의 기능을 향상시킬 수 있다. 구속보다는 치료 강도가 중요한 치료 요소가 될 수 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