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gnitive Stimulation in Patients with Dementia : Randomized Controlled Trial.




Abstract


Background/Aims

This study explores the effective outcomes of a structured cognitive stimulation treatment to improve cognition and behavioral symptoms in people with dementia (PWDs), using a randomized controlled clinical trial. 


Methods

Thirty PWDs were divided into three groups: experimental (treated with cognitive stimulation), placebo (treated with occupational therapy), and control (continuing with the usual activities of the nursing home). Assessment, at baseline and after a period of 8 weeks, was performed using the Clinical Dementia Rating Scale, activities of daily living, Mini-Mental State Examination, Esame Neuropsicologico Breve 2, Geriatric Depression Scale and Behavioral Pathology in Alzheimer’s Disease Scale. 


Results

Only the experimental group improved its performance in cognitive tests (p < 0.05) and showed a significant decrease in behavioral symptoms (p < 0.01) after the treatment. 


Conclusions

The results suggest that a cognitive stimulation treatment for PWDs would improve not only their cognition, but also behavioral symptoms. 






논문초록번역

배경/목적

이 연구는 치매에 걸린 사람들의 인지와 행동을 개선시키기 위한 구조적 인지자극치료의 효과적인 결과를 무작위 조정 임상실험을 사용하여 탐구 하였다. 


방법

30명의 치매군(people with dementia : PWDs)을 3가지 그룹으로 나누었다 : 실험 (인지 자극 요법), 플라시보 (작업치료 요법), 그리고 제어 (계속적인 요양원의 일반적인 활동) 평가는, 실험기준 8주 후 임상 치매 등급 척도, 일상 생활 활동, Mini-Mental State Examination, Esame Neuropsicologico Breve 2, Geriatric Depression Scale and Behavioral Pathology in Alzheimer's Disease Scale를 사용하였다. 


결과

오직 실험 그룹 만이 인지 실험의 수행이 개선되었고, 치료 후 행동의 증상이 현저히 감소된걸 보여주었다. 


결론

결과로 치매 환자들에게 인지 자극 요법은 인지뿐만 아니라 행동증상도 개선 시킬수 있다는 것을 말하고 있다.



신고


Effects of Mirror Therapy on Motor and Sensory Recovery in Chronic Stroke :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Abstract


Objective

To compare the effects of mirror therapy (MT) versus control treatment (CT) on movement performance, motor control, sensory recovery, and performance of activities of daily living in people with chronic stroke.

Design

Single-blinded, randomized controlled trial.

Setting

Four hospitals.

Participants

Outpatients with chronic stroke (NZ33) with mild to moderate motor impairment.

Interventions

The MT group (nZ16) received upper extremity training involving repetitive bimanual, symmetrical movement practice, in which the individual moves the affected limb while watching the reflective illusion of the unaffected limb’s movements from a mirror. The CT group received task-oriented upper extremity training. The intensity for both groups was 1.5 hours/day, 5 days/week, for 4 weeks. Main Outcome Measurements: The Fugl-Meyer Assessment; kinematic variables, including reaction time, normalized movement time, normalized total displacement, joint recruitment, and maximum shoulder-elbow cross-correlation; the Revised Nottingham Sensory Assessment; the Motor Activity Log; and the ABILHAND questionnaire.

Results

The MT group performed better in the overall (PZ.01) and distal part (PZ.04) Fugl-Meyer Assessment scores and demonstrated shorter reaction time (PZ.04), shorter normalized total displacement (PZ.04), and greater maximum shoulder-elbow cross-correlation (PZ.03). The Revised Nottingham Sensory Assessment temperature scores improved significantly more in the MT group than in the CT group. No significant differences on the Motor Activity Log and the ABILHAND questionnaire were found immediately after MT or at follow-up.

Conclusions

The application of MT after stroke might result in beneficial effects on movement performance, motor control, and temperature sense, but may not translate into daily functions in the population with chronic stroke.





논문초록번역


목적

만성 뇌졸중 환자의 운동 수행, 운동 조절, 감각 회복, 일상생활 활동 수행에 대한 거울 치료 (MT) 대 대조군 치료 (CT)의 효과를 비교한다.

디자인

단일맹검법,  무작위대조시험(Single-blinded, randomized controlled trial.

대상자

경미한 정도의 운동 장애가 있는 만성 뇌졸중 (N = 33) 외래 환자.

중재

MT 군 (n = 16)은 반복적 인 양측 대칭 이동 연습을 포함하는 상지 훈련을 받았는데, 개인은 거울에서 손상되지 않은 사지의 움직임을 반사하는 환상을 보면서 영향을 받는 사지를 움직였다.  CT 그룹은 과제 중심의 상지 훈련을 받았다. 두 군의 강도는 1.5 시간 / 일, 5 일 / 주, 4 주였다.
주요 결과 측정. Fugl-Meyer 평가, 반응 시간, 정규화 된 이동 시간, 정규화 된 전체 변위, 공동 모집 및 최대 어깨 - 팔꿈치 교차 상관관계를 포함한 기구학적 변수; 개정 된 Nottingham 감각 평가; 모터 활동 기록; 그리고 ABILHAND 설문지이다.

결과

MT 그룹은 Fugl-Meyer 평가 점수에서 전반적으로 호전되었고, (P = .01) 원위부 (P = 0.04)에서 더 잘 수행되었으며 짧은 반응 시간 (P = .04), 더 짧은 정규화 된 전체 변위 (P = .04) , 최대 어깨 - 팔꿈치 교차 상관 관계 (P = .03)를 보였다. 개정 된 Nottingham 감각 평가 온도 점수는 MT 군에서 CT 군보다 유의하게 향상되었다. MT 또는 추적 관찰 직후 모터 활동 기록 및 ABILHAND 조사표에서 유의 한 차이는 발견되지 않았다.

결론

뇌졸중 후 MT의 적용은 운동 수행, 운동 조절 및 온도 감각에 유익한 효과를 가져 올 수 있지만, 만성 뇌졸중 환자의 일상 기능으로 전환되지는 않을 수 있다.



신고
  1. 좋은글감사합니다


Comparison of treatment effect of neuromuscular electrical stimulation and thermal-tactile stimulation on patients with sub-acute dysphagia caused by stroke.




Abstract


Purpose

The effectiveness of neuromuscular electrical stimulation in the rehabilitation of swallowing remains controversial. This study compared the effectiveness of neuromuscular electrical stimulation and thermal tactile oral stimulation, a traditional swallowing recovery treatment, in patients with sub-acute dysphagia caused by stroke. 


Subjects and Methods

Subjects of the present study were 55 patients diagnosed with dysphagia caused by stroke. This study had a nonequivalent control group pretest-posttest design. 


Results 

Analysis of pre-post values of videofluoroscopic studies of the neuromuscular electrical stimulation and thermal tactile oral stimulation groups using a paired t-test showed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two groups despite both having decreased mean values of the videofluoroscopic studies after treatment. 


Conclusion

This study’s findings show that both neuromuscular electrical stimulation and thermal tactile oral stimulation significantly enhanced the swallowing function of patients with sub-acute dysphagia.






논문초록번역



목적

삼키는 재활에서 neuromuscular electrical자극의 효과는 논란이 많이 남아있다. 이 연구는 뇌졸중으로 인한 아급성기 연하환자에게 전통적으로 삼키는 회복치료법인 neuromuscular electrical자극과 thermal-tactile oral자극으로 효과를 비교했다.


대상자와 방법

본 연구의 대상자는 뇌졸중으로 인한 연하로 진단받은 55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다. 이 연구는 비동등 통제 집단 사전검사와 사후검사를 만들어 실시하였다. 


결과

neuromuscular electrical자극과 thermal-tactile oral 자극그룹의 비디오 투시검사 연구 전과후의 가치분석은 치료 후 비디오투시검사 연구의 평균값이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두 그룹 간에 유의한 차이가 없음을 보여준다.


결론

이 연구의 결과는 neuromuscular electrical자극과 thermal tactile oral자극 둘 다 아급성 연하장애환자의 삼키는 기능을 유의하게 향상시켰다. 










신고


Mirror therapy for patients with severe arm paresis after stroke – a randomized controlled trial.







Abstract


Objective

To evaluate the effects of individual or group mirror therapy on sensorimotor function, activities of daily living, quality of life and visuospatial neglect in patients with a severe arm paresis after stroke.

Design

Randomized controlled trial.

Setting

Inpatient rehabilitation centre.

Subject

Sixty patients with a severe paresis of the arm within three months after stroke.

Interventions

Three groups: (1) individual mirror therapy, (2) group mirror therapy and (3) control intervention with restricted view on the affected arm.

Main measures

Motor function on impairment (Fugl-Meyer Test) and activity level (Action Research Arm Test), independence in activities of daily living (Barthel Index), quality of life (Stroke Impact Scale) and visuospatial neglect (Star Cancellation Test).

Results

After five weeks, no significant group differences for motor function were found (P > 0.05). Pre–post differences for the Action Research Arm Test and Fugl-Meyer Test: individual mirror therapy: 3.4 (7.1) and 3.2 (3.8), group mirror therapy: 1.1 (3.1) and 5.1 (10.0) and control therapy: 2.8 (6.7) and 5.2 (8.7). However, a significant effect on visuospatial neglect for patients in the individual mirror therapy compared to control group could be shown (P < 0.01). Furthermore, it was possible to integrate a mirror therapy group intervention for severely affected patients after stroke.

Conclusion

This study showed no effect on sensorimotor function of the arm, activities of daily living and quality of life of mirror therapy compared to a control intervention after stroke. However, a positive effect on visuospatial neglect was indicated.





논문초록번역


배경

뇌졸중 후 arm의 severe한 paresis가 있는 환자의 sensorimotor(감각운동)기능과 ADL(일상생활), QOL(삶의 질)과 visuopatioal neglect(공간시각 무시)에 있어서 개별적이거나 혹은 그룹으로 하는 mirror therapy 효과를 평가하고자 한다. 


연구방법

무작위 통제 실험으로 설계 되었으며, 재활센터에 있는 뇌졸중 후 3개월 이내에 arm의 severe한 paresis가 있는 6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하였으며, 중재는 3가지 그룹으로 나뉜다. 첫 번째는 개별적인 mirror therapy, 두 번째는 그룹으로 한 mirror therapy, 3번째는 affected arm(환측 팔)에 관한 제한적인 통제 개입으로 이루어져 있다. 측정은 motor 기능 장애 (Fugl-Meyer Test)  및 활동 수준 (Action Research Arm Test), ADL(일상생활) 독립성 (Barthel Index), QOL(삶의 질) (Stroke Impact Scale) 및 visuomotor neglect(공간시각 무시) (Star Cancellation Test)로 측정했다. 

연구결과

결과로는 5주 후에 motor 기능에 대한 유의한 그룹의 차이는 발견되지 않음을 보여준다. ( P > 0.05). Action Research Arm test, Fual-Meyer Test의 전후 차이- 개별적인  mirror therapy : 3.4 (7.1) 및 3.2 (3.8), 그룹 mirror therapy : 1.1 (3.1) 및 5.1 (10.0) 및 통제 개입 : 2.8 (6.7) :  및 5.2 (8.7).  그러나, 대조군과 비교했을 때, 개별적인 mirror therapy에서 환자의 visuomotor neglect에 유의한 효과를 보여준다 ( P <0.01). 뿐만 아니라 뇌졸중 후  severe한 환자의 중재를 위한 그룹으로 한 mirror therapy를 통합했다. 

결론

결론적으로 이 연구에서는 뇌졸중 후에 통제 개입과 비교했을 때, arm의 sensorimotor 기능, ADL 및 mirror therapy의 QOL에서 효과가 없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그러나 visuospatial neglect(공간시각 무시)에서는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났음을 알 수 있다. 





신고


Examining the Role of Carbonation and Temperature on Water Swallowing Performance: A Swallowing Reaction-Time Study






Abstract


Various therapeutic approaches for dysphagia management are based on modifications of bolus properties to change swallowing biomechanics and increase swallowing safety. Limited evidence exists for the effects of carbonation and bolus temperature on swallowing behavior. Here, we investigated the effects of carbonation and temperature on swallowing behavior using a novel automated and complex swallowing reaction time task via pressure signal recordings in the hypopharynx. 


Healthy participants (n = 39, 27.7 ± 5 years old) were randomized in two different experiments and asked to perform 10 normal-paced swallows, 10 fast-paced swallows, and 10 challenged swallows within a predetermined time-window of carbonated versus still water (experiment 1) and of cold (4 °C) versus hot (45 °C) versus room temperature (21 °C) water (experiment 2). Quantitative measurements of latencies and percentage of successful challenged swallows were collected and analyzed nonparametrically. An increase in successfully performed challenged swallowing task was observed with carbonated water versus still water (P = 0.021), whereas only cold water shortened the latencies of normally paced swallows compared with room (P = 0.001) and hot (P = 0.004) temperatures. Therefore, it appears that chemothermal stimulation with carbonation and cold are most effective at modulating water swallowing, which in part is likely to be driven by central swallowing afferent activity.






논문초록번역


배경

연하곤란 관리를 위햔 다양한 치료접근법은 식괴의 성질을 바꾸고, 삼킴의 생체역학과 삼킴의안정성을 증가시키는 것에 기반을 둠. 삼킴 동작 시 탄산 과 식괴의 온도 영향에 대한 제한된 증거가 존재함. 여기에서, 우리는 후두인두에 새롭게 자동적이고 복잡한 삼킴반응을 시간과제를 통하여 삼킴과제를 할 때 탄산과 온도의 효과를 조사함.


연구방법

건강한 참가자 (39 세, 27.7 ± 5 세)를 무작위로 두가지의 다른 실험에 배정하고 10번의 정상속도의 삼킴, 10번의 빠른속도의 삼킴, 그리고 10번의 주어진 삼킴을 1회당 탄산 대 증류수 (실험1)와 찬물 대 뜨거운 물 그리고 상온에 놓여진 물 (실험2)을 삼키도록 수행을 부탁하였다. 잠재적의 양적측정 및 성공적인 주어진 삼킴을 수집하고 비모수검정으로 분석하였다.


연구결과

주어진 삼킴 과제는 탄산수 와 증류수의 실험인 반면, 오직 차가운 물이 상온과 뜨거운온도에 비교하였을 때 정상속도의 삼킴이 성공적으로 증가되고 시간을 단축시키는 것이 관찰되었다.


결론

따라서, 탄산과 저온에 의한 화학열 자극은 물의 삼킴 조절이 더 효과적이도록 나타났으며, 부분적으로 장차 삼킴활동의 중심적인 역할이 될 것이다.





신고


Sequencing bilateral robot-assisted arm therapy and constraint-induced therapy improves reach to press and trunk kinematics in patients with stroke








Abstract


BACKGROUND

The combination of robot-assisted therapy (RT) and a modified form of constraint-induced therapy (mCIT) shows promise for improving motor function of patients with stroke. However, whether the changes of motor control strategies are concomitant with the improvements in motor function after combination of RT and mCIT (RT + mCIT) is unclear. This study investigated the effects of the sequential combination of RT + mCIT compared with RT alone on the strategies of motor control measured by kinematic analysis and on motor function and daily performance measured by clinical scales.


METHODS 

The study enrolled 34 patients with chronic stroke. The data were derived from part of a single-blinded randomized controlled trial. Participants in the RT + mCIT and RT groups received 20 therapy sessions (90 to 105 min/day, 5 days for 4 weeks). Patients in the RT + mCIT group received 10 RT sessions for first 2 weeks and 10 mCIT sessions for the next 2 weeks. The Bi-Manu-Track was used in RT sessions to provide bilateral practice of wrist and forearm movements. The primary outcome was kinematic variables in a task of reaching to press a desk bell. Secondary outcomes included scores on the Wolf Motor Function Test, Functional Independence Measure, and Nottingham Extended Activities of Daily Living. All outcome measures were administered before and after intervention.


RESULTS

RT + mCIT and RT demonstrated different benefits on motor control strategies. RT + mCIT uniquely improved motor control strategies by reducing shoulder abduction, increasing elbow extension, and decreasing trunk compensatory movement during the reaching task. Motor function and quality of the affected limb was improved, and patients achieved greater independence in instrumental activities of daily living. Force generation at movement initiation was improved in the patients who received RT.

CONCLUSION 

A combination of RT and mCIT could be an effective approach to improve stroke rehabilitation outcomes, achieving better motor control strategies, motor function, and functional independence of instrumental activities of daily living.




논문초록번역


배경

robot-assisted therapy(RT)와 modified form of constraint-induced therapy(mCIT)의 조합은 뇌졸중 환자의 운동기능을 향상 시킬 수 있음을 보여준다. 그러나, 모터 제어 전략의 변경 사항이 RT와 mCIT(RT+ mCIT)의 조합 이후 모터 기능의 개선에 수반되는지 여부는 명확하지 않다. 본 연구에서는  RT + mCIT의 순차적 조합이 RT 단독에 비해 운동학적 분석, 운동 기능 및 임상 척도로 측정한 일일의 성능에 의해 측정된 모터 제어 전략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했다. 

 

방법

이 연구는 만성 뇌졸중 환자 34 명으로 하였다. 이 데이터는 단일 맹검 무작위 대조 시험의 일부에서 추출되었다. RT + mCIT 및 RT 그룹의 참가자는 20회의 치료시간 (90-105분 / 4주간 5일)을 받았다. RT + mCIT 그룹의 환자들은 첫 2주 동안 10회의 RT 세션을 받았고 다음 2주 동안 10회의 mCIT 세션을 받았다. Bi-Manu-Track은 RT 세션에서 wrist and forearm 움직임의 양측 연습을 제공하는 데 사용되었다. 일차 결과는 책상 종을 치기 위해 도달하는 작업에서의 운동학적 변수였다. 이차 결과는 Wolf Motor Function Test로 독립 척도 Nottingham의 일상생활의 확장 활동에 관한 점수가 포함되어 있었다. 모든 결과 측정은 개입 전후에 시행되었다.

결과

RT + mCIT 및 RT는 모터 제어 전략에 대해 서로 다른 이점을 보여주었다. RT + mCIT는 외전 시 shoulder abduction을 감소시키고, elbow extension을 증가시키고 도달 작업 중에 신체 보상 운동을 줄임으로써 모터 제어 전략을 향상 시켰다. 영향을 받는 사지의 운동기능 및 증상이 향상 되었고 환자는 일상생활의 도구적 활동에서보다 독림성을 달성했다. RT를 받은 환자는 운동을 시작할 때의 힘의 발생이 개선되었다.

결론

RT와 mCIT 조합은 뇌졸중 재활 결과를 개선하고 더 나은 운동 제어 전략, 운동 기능 및 일상생활의 도구적 활동의 기능적 독립성을 달성하는 효과적인 접근방법이 될 수 있다.




신고


Effect of Carbonated Beverages on Pharyngeal Swallowing in Young Individuals and Elderly Inpatients









Abstract 

Gustatory and chemical stimulations of the oral cavity and pharyngeal mucosa by carbonated water improve pharyngeal swallowing. We compared changes in pharyngeal swallowing and sensory aspects induced by a carbonated beverage preferred by Japanese with those induced by carbonated water, a sports drink, and tap water in healthy young subjects and elderly inpatients with no swallowing problems. 

The duration of laryngeal elevation (DOLE) for swallowing the carbonated beverage and water in the second session was shorter compared to that for water in the first session in the elderly subjects. The DOLE and the duration of suprahyoid muscle activity for swallowing were longer in the elderly subjects than in the young subjects for all beverages. Beverages that the subjects subjectively felt were easy to swallow were the sports drink and carbonated beverage, whereas they stated that carbonated water was less easy to swallow. 

In the elderly subjects, swallowing ability latently decreased, even though they had no problem swallowing in their daily lives, and it was assumed that the carbonated beverage improved pharyngeal swallowing. In addition, the carbonated beverage also influenced the subsequent swallowing of water, showing a persistent effect. It was suggested that carbonated beverages are easy to swallow and effective for the improving pharyngeal swallowing. 




논문초록번역


배경

탄산수에 의한 oral cavity 및 인두 점막의 미각과 화학 자극은 Pharyngeal Swallowing을 향상시킨다.

연구방법

우리는 건강하고 젊은 대상 및 삼키는데 문제가 없는 노인 입원 환자의 탄산수, 이온 음료 및 수돗물과 일본인이 선호하는 탄산음료에 의한 Pharyngeal Swallowing 및 감각 양상 변화를 비교했다. 

연구결과

두 번째 실험에서 탄산음료와 물을 삼키는 동안 laryngeal elevation 기간(DOLE)은 노인을 대상으로 한 첫 번째 실험과 비교했을 때 물을 삼키는 동안 후두가 올라가는 기간이 짧았다. 삼키기 위한 suprahyoid muscle활동의 DOLE과 기간은 모든 음료에서 젊은 대상보다는 노인대상에서 더 길었다. 대상이 주관적으로 삼키는 것이 쉽다고 느낀 음료는 이온음료 및 탄산음료이지만 반면, 탄산수는 삼키는 것이 쉽지 않았다고 느꼈다.  


결론

노인대상에서는 비록 일상생활에서 삼키는데 문제가 없더라도 삼키는 능력이 감소되었지만 탄산음료는 Pharyngeal Swallowing을 향상시킨다고 추정되었다. 게다가, 탄산음료는 물을 삼키는 것에 영향을 미쳤고, 또한 지속적인 효과를 보여주었다. 탄산음료는 삼키기 쉽고 Pharyngeal Swallowing향상에 효과적이라고 제안된다.





신고


Effects of the Mendelsohn Maneuver on Extent of Hyoid Movement and UES Opening Post-Stroke







Abstract 

The Mendelsohn maneuver, voluntary prolongation of laryngeal elevation during the swallow, has been widely used as a compensatory strategy to improve upper esophageal sphincter (UES) opening and bolus flow. Recent research suggests that when used as a rehabilitative exercise, it significantly improves duration of hyoid movement and positively impacts duration of UES opening (DOUESO). The data presented here were derived from that same prospective crossover study of 18 participants with dysphagia post-stroke evaluated with videofluoroscopy after treatment using the Mendelsohn maneuver versus no treatment. Results demonstrate gains in the extent of hyoid movement and UES opening and  improvements in coordination of structural movements with each other as well as with bolus flow. 



논문초록번역


배경

Mendelsohn maneuver는 삼키는 동안에 laryngeal elevation의 수의적인 유지는 UES(upper esophageal sphincter : 상부인두괄약근)의 열림 및 bolus의 흐름을 개선하는 보상 전략으로 널리 사용되어왔다. 최근 연구는 재활운동을 할 때, hyoid가 움직이고 UES가 열리는 동안에 긍정적인 영향이 재활운동에 상당히 개선되었다고 제시한다.


연구방법

이 데이터는 Mendelsohn maneuver 후에 VFS(videofluoroscopy : 비디오 투시 연하 검사)로 평가 한 뇌졸중 후 dysphasia가 있는 18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한 동일한 전향적 교차 연구(두 집단 간의 특성 차이에 의해서 결과가 영향을 받는 것을 최소화 하기 위해 실험군과 대조군을 바꾸는 연구)를 나타낸다.


연구결과

결과적으로 hyoid의 움직임 범위와 UES의 열림, UES의 구조적 운동 협응 뿐만 아니라 bolus 흐름이 더 잘 개선되는 것을 보여준다.



신고


Visuospatial Inattention and Daily Life Performance in People With Alzheimer’s Disease







OBJECTIVE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visual inattention and daily life performance in people with Alzheimer’s disease.

METHODS

Twenty persons with Alzheimer’s disease (Mini Mental Status Exam [MMSE] > 20) and 21 community dwelling persons (MMSE >26) voluntarily participated in this study. One line bisection test and two cancellation tests were used for testing attention abilities. The Functional Spatial Abilities Questionnaire (FSAQ), the Disability Assessment for Dementia (DAD), and the behavioral subtests of the Behavioral Inattention Test (BIT) were used to assess daily functioning. The presence of visuospatial neglect in people with Alzheimer’s disease was determined by comparing performance on the three attention tests with the control group.

RESULTS

People with Alzheimer’s disease who omitted more targets on the symbol cancellation test showed more deficits on the behavioral subtests of the BIT (p = .02). They also used less systematic searching strategies (p = .001), spent more time looking for targets (p = .001), and made more commission errors (p = .007) than controls on the cancellation test. However, those with Alzheimer’s disease who had visuospatial neglect did not differ from those without neglect on the FSAQ, DAD, and most of the BIT behavioral subtests.

CONCLUSION

People with Alzheimer’s disease have visual inattention problems; however, visuospatial neglect did not interfere with their performance in daily activities as measured in this study. Further research focusing on the relationship between visual attention and daily life function as the disease progresses is suggested.




논문초록번역


배경

목적으로 알츠하이머 환자의 시각적 부주의와 일상생활의 관계를 조사하는 것임.

연구방법

20명의 알츠하이머 환자(미니 정신 상태 검사[MMSE]>20점)와 21명의 지역주민( MMSE>26점)이 자발적으로 이 연구에 참여했다. 주의 능력을 검사하기 위해 One line bisection test와 two cancellation test가 사용됨. 기능적 공간 능력 설문지(FSAQ), 치매로부터의 불안정한 도움(DAD), 그리고 행동에 관한 하위검사인 부주의행동 검사(BIT)를 이용하여 일상의 기능을 평가함. 알츠하이머 환자의 시공간적 무시가 존재한다는 것을 3개의 집중 검사를 통해 대조군과 비교하여 알아냄.

연구결과

알츠하이머 환자는 symbol cancellation test에서 더 많은 목표를 생략함으로써 BIT의 행동 하위 검사에 더 많은 결점을 보였다(p = .02). 그들은 또한 체계적 검색 전략 (p = .001)을 사용하고, 목표를 찾는 데 더 많은 시간을 보냈으며 (p = .001), cancellation test에 대한 통제보다 commission errors (p = .007)를 많이 보였다. 그러나 시공간으로 무시를 갖는 알츠하이머 환자는 무시가 없는 환자와 FSAQ, DAD 및 BIT 행동 하위 검사의 대부분이 차이가 없었다.

결론

알츠하이머 환자는 시각 부주의 문제이다. 그러나 이 연구에서는 시공간적 무시는 그들이 일상 활동 수행에 간섭하지 않는다고 의미하고 있다

제한점 및 기타 제언

예후 연구에서는 병이 진행됨에 따라 시각적 주의와 일상생활 기능과의 관계에 초점을 맞춘 새로운 연구가 제안 되고 있다.







신고


Unilateral Neglect in Stroke: A Comparative Study



Objective

To evaluate the effectiveness of a comprehensive visual scanning training program for patients with unilateral neglect after stroke. 
 

Design

Before and after trial. 
 

Settings

Occupational Therapy Department of Pok Oi Hospital and Tuen Mun Hospital, Hospital Authority, Hong Kong. 
 

Participants

Forty patients with stroke and associated unilateral neglect were randomly assigned equally into either an experimental group or a control group. 
 

Interventions

Patie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were treated with a 12-session visual scanning program for 4 weeks, whereas the patients in the control group received standard rehabilitation services only. 
 

Main Outcome Measures

Subjects were assessed before and after the rehabilitation program by The Modified Barthel Index, Mini-Mental State Examination, and 2 neglect-related measures, namely, The Behavioural Inattention Test—Conventional subtests and Catherine Bergego Scale. 
 

Results

The experimental group achiev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improvement in neglect behavior in daily activities (t = -3.30, df = 38, P = .004), as reflected by the Catherine Bergego Scale scores and when compared with the control group. Participants in the experimental group also showed significant improvement in personal (t = 3.48, df = 38, P = .003) and peripersonal (t = 3.47, df = 38, P = .016) neglect. 
 

Conclusions

A visual scanning training program was found to be a more effective treatment strategy for reducing neglect behavior. Further studies carried out for an extended follow-up period are recommended to better evaluate the long-term effects of the specific training program delivered in our study. 





논문초록번역

배경

뇌졸증이 발생한 후 편측무시 환자를 대상으로 한 포괄적인 시각주사훈련 프로그램의 효과성을 평가.

연구방법

뇌졸중 편측무시와 관련된 40명의 환자를 무작위로 실험군 그룹과 대조군 그룹으로 각각 동일하게 배치되었다. 실험군들은 4주동안 12번의 visual scanning program을 중재받았고, 대조군들은 표준재활 서비스를 받음. 대상자들은 재활치료 전과후를 MBI, Mini-Mental state 검사,그리고 2개의 편측무시와 관련된 측정, 즉, 행동에 관한 부주의검사, 전통적인 하위검사과 캐서린 Bergego scale을 사용함.

연구결과

실험군은 통계적으로 편측무시환자의 일상생활활동이 유의하게 호전되었고 캐서린 Bergego scale 점수와 비교하여, 대조군 그룹과 비교했을때, 실험군 참가자들은 또한 개개인의 상당한 향상을 보임.

결론

시각주사훈련(A visual scanning training program) 프로그램이 편측무시 행동을 보다 효과적인 치료 전략으로 판명됨. 나아가 장기적인 효과를 위해 실시된 추가적인 연구는 당사의 연구에서 제공된 구체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평가하기 위해 권장됨.




신고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